본문

황금연휴 중국인 씀씀이, 일본인 넘어 '큰 손' 등극

  • AD 독도뉴스
  • 조회 93
  • 2014.05.08 12:45
  • 문서주소 - http://dokdonews.kr/bbs/board.php?bo_table=economy_news&wr_id=503

(서울=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지난 황금연휴 기간 국내 한 대형마트에서 중국인 관광객의 씀씀이가 일본인보다 훨씬 컸던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마트는 일본의 골든위크와 중국의 노동절이 겹친 지난 달 28일부터 이번 달 6일까지 매출을 살펴본 결과 중국인 구매액이 일본인보다 72% 많았다고 8일 밝혔다.


마트측은 매장 직원이 계산시 외국인의 국가 코드를 입력하는 방식으로 자료를 집계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해의 경우 연휴기간 일본인 매출을 100으로 봤을 때 중국인 매출은 70.8에 불과했다. 그러나 1년 만에 중국인 매출은 51.5% 늘어 107.3이 된 반면 일본인 매출은 37.6% 줄어 62.4로 크게 줄었다.


올해 1월 이후 이번 달 6일까지의 매출을 살펴봐도 중국인 구입액은 일본인에 비해 21.8% 많았다. 누계 매출로 중국인이 일본인보다 많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마트는 전했다.


중국인 1인당 구매금액도 올해 들어 평균 6만5천원을 써 일본인의 4만6천원보다 41%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마트측은 한국 드라마와 케이팝 등 한류 열풍의 영향으로 중국인 관광객이 늘어난 반면 한일관계 악화, 엔화 약세 등으로 일본 관광객은 계속 감소한데다 씀씀이도 줄였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bscharm@yna.co.kr


dokdonews 독도뉴스

Pri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