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본문

평창송어축제, 이상고온 현상에 따른 개막일 1주일 연기

  • AD 독도뉴스
  • 2019.12.17 09:47

 

 

평창송어축제, 이상고온 현상에 따른 개막일 1주일 연기

 

 

(dokdonews.kr) 송병욱 기자 = 평창군에 따르면 평창송어축제가 겨울답지 않은 이상고온 현상과 더불어 17일 전국적으로 비소식이 예보되면서 축제장의 안전을 위하여 개막일을 당초 21일에서 28일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2019년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유망축제인 평창송어축제는 오는 28일부터 202022일까지 강원 평창군 진부면 오대천 일원에서 열리게 됐다.

 

축제의 핵심 프로그램인 얼음낚시터가 오대천 일원에서 개최되지만, 이상고온현상에 따라 당초 20cm 이상 두껍게 얼었던 얼음낚시터의 얼음이 녹으면서 현재 얼음두께가 10cm 정도에 그치고 있다.

 

김오영 평창송어축제위원장은 019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유망축제로 발돋움 한 평창송어축제는 명실공히 대한민국 대표 겨울축제다. 방문객의 안전이 최우선 사항으로 축제개막의 1주일 연기 결정은 필수불가결한 상황이라며, 28일 개막하는 우리 축제장을 방문하시어 오대산천 맑은 물에서 자란 평창송어의 부드럽고 쫄깃쫄깃한 식감과 힘찬 손맛을 함께 즐기실 수 있도록 다시 한 번 차근차근 철저하게 준비 하겠다고 전했다.

 

= 송병욱 (song271627@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댓글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