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본문

3주 만의 주말 예능…MBC '아빠 어디가' 1위

  • AD 독도뉴스
  • 2014.05.05 13:25


SBS '룸메이트' 6.1%로 출발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세월호 참사 이후 3주 만에 일부 예능 프로그램이 재개한 가운데 주말 예능 프로그램에서는 MBC '아빠! 어디가?'가 1위를 차지했다.


5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방송한 '아빠! 어디가?'는 시청률 11.4%(광고 시간 제외)로 같은 시간대는 물론 일요일 오후 전체 예능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에는 배우 정웅인과 딸 세윤이 처음 등장했다. 이어서 방송되던 '진짜 사나이'는 이날 결방했다.


배우 김정태와 지후 부자가 새로 합류한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오후 4시15분 가장 먼저 방송을 시작해 9.3%의 시청률을 올렸고, 서울편을 재방송한 '1박2일 스페셜'은 5.8%로 가장 낮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날 처음 방송한 SBS의 연예인 11명의 공동 주거 리얼리티 예능 '룸메이트'는 6.1%로 출발했고, '런닝맨'은 8.7%를 기록했다.


KBS 2TV 주말 드라마 '참 좋은 시절'은 세월호 사고 이후 첫 방송이었던 지난달 19일 19.4%로 최저 시청률을 기록했다가 27일 27.9%까지 회복했지만 지난 주말 22.3%, 21.4%로 이틀 연속 하락했다.


KBS 1TV 대하사극 '정도전'은 이틀 연속 상승세를 보이며 18.4%로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밤 10시대 방송한 SBS 드라마 '엔젤 아이즈'는 10.3%, MBC 드라마 '호텔킹'은 9%였다.


mihee@yna.co.kr


 dokdonews 독도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댓글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