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본문

바이든 美부통령 "미일동맹 강한 힘 발휘해야"

  • 2014.05.03 13:12


(도쿄=연합뉴스) 김용수 특파원 = 조 바이든 미국 부통령은 2일 중국의 해양진출과 관련, "미일동맹이 강한 힘을 발휘해야 하며 중국이 국제 룰을 준수하는 게 극히 중요하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바이든 부통령은 미국을 방문 중인 이시바 시게루(石破茂) 일본 자민당 간사장과 백악관에서 회담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가 추진 중인 집단자위권 행사 용인을 "지지, 환영한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미 국방부에서 열린 척 헤이글 국방장관과 이시바 간사장 회담에서는 아시아태평양지역 안정을 위해 한미일 공조 강화가 중요하다는 인식에 일치했다.


바이든 부통령과 헤이글 장관은 이날 회담에서 두 사람 모두 한일 관계 개선을 촉구했으며, 이시바 간사장은 "한일 정상회담 실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yskim@yna.co.kr


dokdonews 독도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