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본문

청년이 경북이다, 2020 경북형 청년정책

  • AD 독도뉴스
  • 2020.01.02 17:04

 

 

청년이 경북이다, 2020 경북형 청년정책 본격 개시!

청년전담부서청년정책관신설(‘20.1.2.),

경북형청년정책추진동력마련

2020청년정책 비전행복드림새바람청년경북’3대목표,40사업제시

 

 

(dokdonews.kr) 송병욱 기자 = 경북 청년인구(‘19.11월말 기준, 15세에서 39)731,183명으로 지난 10년간 매해 평균 8천여명의 청년 인구가 순유출 되었고, 저출생에 따른 자연 감소분을 포함하면 청년인구 감소는 더 심각해서 지방소멸을 걱정해야 하는 절박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경상북도가 지역 청년을 지키고 외부 청년을 유입하기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우선, 청년전담 부서인청년정책관(4개 팀, 18)’을 경제부지사 직속으로 신설(‘20.1.2.)하고 신임 정책관으로 청년인 박시균 서기관을 임명하여 청년 눈높이에 맞는 새롭고 혁신적인 경북형 청년정책을 펼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청년정책관실 신설로 청년정책취업창업 등 청년 일자리 관련 업무는 그대로 유지하고, 청년문화복지팀을 개설하여 청년들을 위한 문화, 여가, 복지 등 청년활동을 보장하고, 청년들이 지역 사회와 소통하며 행복하게 정착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는데 총력을 기울인다는 계획이다.

 

2020년 경북형 청년정책을 살펴보면 비전으로행복드림 새바람 청년 경북을 설정하고, 청년 르네상스, 청년 새바람경제, 경북형 청년행복 플랫폼 등 3대 목표와 40개 세부 사업을 시행할 방침이다.

 

눈에 띄는 신규 사업으로는 청년의 사회적 자립과 성장을 지원하기 위한 수요맞춤형 청년인재 양성 교육과정 개발과 통합일자리 지원 역할을 수행할‘(가칭)경북 청년사관학교를 추진할 예정이며, 우수 청년창업가 유치와 지역산업과 연계한 청년특화 창업지원 및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경북형 청년창업특구 조성사업도 구상중이다.

 

또한, 지난해 시범사업으로 추진된 지역별 청년특화지구 조성으로 청년 일자리문화여가소통 등 청년 친화활동 환경 구축 사업인 청년행복 뉴딜프로젝트와 전국 최초 고졸청년 생애주기별 지원 사업으로 취업, 학습, 주거, 결혼 등 지원으로 고졸청년의 안정적인 지역 정착을 유도하는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댓글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