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본문

속초시, 20년 만에 공설운동장 주변 새단장

  • AD 독도뉴스
  • 2020.03.30 13:51

 

 

속초시, 20년 만에 공설운동장 주변 새단장

탁 트인 도심지 미관, 도시 활력 기여

 

 

(dokdonews.kr) 송병욱 기자 = 속초시가 공설운동장 주변에 20년간 방치되던 불법 가설건축물 3동과 중앙 자율방범대 1동에 대해 지난해 철거를 완료하였으며, 이어 올해 3월 주변환경 정비를 모두 마치고 시민들에게 개방했다.

 

가설건축물 철거로 확보된 공간은 시민과 중앙초교 학생들의 안전한 통행을 위해 폭 2m, 길이 50m의 보도를 신설했고, 3.5m, 길이 50m의 잔여부지는 주차공간으로 조성했다.

 

도심지 안에 위치한 이 일대는 20년간 장기간 방치되던 불법 가설건축물로 인해 도심지 미관을 심각하게 저해하고 주변 조망권 침해로 행인들에게 눈살을 찌푸리게 하는 등 잦은 민원이 발생하던 공간이었다.

 

이에 속초시에는 지난해 4, 20년 만에 가설건축물 3동을 모두 철거하고 이어 12월에는 중앙자율방범대 초소를 인근 지역으로 이전 하는 등 민원 해결을 위한 불법건축물 정비를 모두 완료했다.

 

한편, 속초시에서는 이 일대의 교통환경 개선을 위해서 중앙초교에서부터 영랑호반길로 까지 이어지는 길이 300m 10m의 도시계획도로를 지난 3월 준공하여 개통함에 따라 영랑호변으로 향하는 차량 및 시민들에게 교통편의를 제공하게 되었다.

 

속초시 관계자는 통행하는 시민, 인근 거주민, 공설운동장 오거리를 지나는 운전자(탑승객) 등 모두가 공설운동장 체육시설에서 시민들이 활기차게 운동하는 모습과 주변 수목에 대한 조망권이 확보되어 신선하고 생기가 도는 도시 분위기를 감상할 수 있어 만족스러워 했다고 전했다.

 

= 송병욱 (song271627@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댓글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