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본문

울릉군, 수도권발 코로나-19 유입방지

  • AD 독도뉴스
  • 2020.08.26 14:51

 

 

울릉군수 수도권발 코로나-19 유입방지 총력대응 지시

 

 

(dokdonews.kr) 송병욱 기자 =울릉군, 김병수 군수는 821일 군청 제2회의실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최근 수도권 지역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빠르게 재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청정지역을 유지하고 있는 울릉군에 코로나가 유입되지 않도록 전 행정력을 집중 총력 대응할 것을 주문했다.

 

올해 2월 중국 우한지역에서 시작된 코로나-19는 국내는 물론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어 지금까지 1천만명 이상의 확진자와 79만여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가운데, 우리나라 또한 최근 수도권지역을 중심으로 다시 확산되고 있어 전 국가적으로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초비상 단계에 돌입한 상태다.

 

이러한 가운데 최근 코로나 확진자 1명이 청정섬 울릉도를 다녀갔고, 밀접 접촉자 31명의 검체를 경상북도 소방헬기까지 지원받아 신속히 검사하는 등 노력 끝에 모두 음성으로 판명되어 울릉도는 다시 코로나 청정섬으로 남게 됐다.

 

울릉군은 섬이라는 특수성이 있어 코로나 예방에 다소 긍정적인 측면도 있지만, 최근 해외여행을 대신하여 울릉도가 국내 관광지로 각광받으면서 관광객이 몰리고 있으며, 8월 피서철을 맞아 강원도 지역에서 출발하는 여객선을 통해 수도권지역 관광객의 입도가 증가하고 있어 수도권지역 코로나-19 유입 방지에 따른 추가 대책이 요구되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울릉군 특성상 외부 관광객 등으로부터 유입되는 코로나-19의 원천 차단이 중요하므로 울릉군 관계공무원이 포항,묵호,후포,강릉 등 내륙의 여객선 터미널에 직접 나가서 시행하는 출발지에서의 발열검사 강화와 울릉군 내 입항 여객선 탑승객에 대한 열감지를 적극적으로 시행할 것을 지시하였으며,

 

관광객 및 지역주민이 자주 이용하는 여객선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 등 방역현장을 직접 확인하고 방역소독을 더욱 더 강화하여 코로나-19 유입방지에 총력으로 대응할 것을 지시했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코로나 19의 위기 상황에서 지역경제를 관광산업에 전적으로 의존하고 있는 울릉군이 슬기롭게 극복해 나갈 수 있는 방법은 철저한 방역과 함께 군민 모두가 생활 속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등 개인 방역수칙을 준수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울릉군은 총 20여만명 이상의 여객선 입도객 발열검사, 여객선터미널과 주요관광시설의 주기적인 방역소독, 각 교회별 자율방역, 지역주민 단체의 자율방역 참여 등으로 현재까지 경상북도에서 유일하게 코로나 확진자가 1명도 없는 청정섬으로 남아 있다.

 

= 송병욱 (song271627@naver.com )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댓글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