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본문

삼척시·남부발전, '원덕 희망 행복빨래방’운영

  • AD 독도뉴스
  • 2021.11.25 11:26

 

 

삼척시·남부발전 힘 모아원덕, 희망을 담는 행복빨래방운영

 

25일 삼척시와 3개 협업기관, 업무협약식 체결

삼척시 1억 원, 한국남부발전 2억 원 지원

한국노인인력개발원 : 노인일자리 모델 기획과 사업 홍보

시니어클럽 : 노인 일자리 참여자 30여명 선발, 빨래방 운영

지난해 9월 개소한 도계읍과 원덕읍에 이어 취약지역 확대 운영

 

 

(dokdonews.kr)송병욱 기자 = 삼척시, 김양호 시장은 25일 시청 집무실에서 한국남부발전()(삼척빛드림본부장 송흥복), 한국노인인력개발원(강원지역본부장 김양진), 삼척시니어 클럽(관장 김성래) 3개 협업기관과 원덕, 희망을 담는 행복빨래방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원덕, 희망을 담는 행복빨래방은 관내 65세 이상 홀로 사는 어르신 가구를 비롯한 장애인, 한부모 가정 등 취약계층의 이불을 수거, 세탁해 배달하며 가정에서 필요로 하는 생필품이나 상비약을 함께 전달하는 사업이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삼척시는 빨래방 설치 장소 제공 및 운영비 지원, 초기 자본시설로 도·시비 포함 1억 원, 한국남부발전은 공간 인테리어와 대형세탁기·건조기 등 설치비 2억 원을 각각 지원한다. 한국인력개발원은 노인일자리 모델을 기획하고 사업을 홍보하며, 시니어클럽에서는 노인 일자리 참여자 30여명을 선발해 빨래방을 운영한다.

 

앞서, 삼척시는 지난해 9월 도계읍에 전국 최초로 공공이불 빨래방을 개소해 노인일자리 참여자 34명과 관리자 2명 등 36명이 종사하고 있다. 현재 606가구에 연인원 1,037, 세탁량 4,966개의 사업 수혜 혜택을 보이고 있다. 이와 함께, 올해 10월부터 어르신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 사업을 연계해 취약계층 33가구에 우유 배달을 통한 안부확인 사업도 접목해 진행하고 있다.

 

삼척시 관계자는 원덕지역 내에도 지자체와 공공기관이 협력해 양질의 지속 가능한 노인일자리를 창출하고,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에게 통합 생활복지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등 주민들에게 높은 복지 체감도를 만족시키고 사회적 가치를 구현하는 좋은 사례라며, “앞으로도 지역적 특성을 고려하면서 타 지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남부발전 관계자는 이번 원덕읍 주민복지 사업을 시작으로 전국에 위치한 발전소 주변 지역에 확대 운영 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송병욱 song271627@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댓글목록